기획취재 > 지식정보

윤종운의 ‘희망편지’, 春雨

春雨(춘우) - 봄비

기사입력 2021-02-07 오후 7:43:53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윤종운의 희망편지’, 春雨

春雨(춘우) - 봄비

 

 

 

 

春雨細不滴(춘우세부적)

봄비가 가늘어서 방울도 짓지 못하더니

 

夜中微有聲(야중미유성)

한밤중에 가느다란 소리가 들려온다

 

雪盡南溪漲(설진남계창)

눈 녹아 남쪽 시내에 물 불어나서

 

草芽多少生(초아다소생)

새싹들 많이도 돋아나겠네

 

 

{명품한시}중에서

작자 - 정몽주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문진국
  2. 송훈
  3. 신낙형
  4. 김성태
  5. 송순효
  6. 한상숙
  7. 노현송
  8. 송영섭
  9. 장준복
  10. 박성호
  11. 류찬열
  12. 구상찬
  13. 오현균
  14. 이충숙
  15. 김동기
  16. 이상국
  17. 고성주
  18. 한명철
  19. 남상일
  20. 이수연
  21. 김병희
  22. 이경표
  23. 오세훈
  24. 박경숙
  25. 임명선
  26. 오연복
  27. 나경원
  28. 오신환
  29. 소강문
  30. 강선영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