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전국뉴스

‘신소득작물 백도라지‧토마토’ 육성한다

신소득 작물 육성 연구개발 제안서 29일까지 접수

기사입력 2021-10-09 오전 9:00:2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신소득작물 백도라지‧토마토’ 육성한다

신소득 작물 육성 연구개발 제안서 29일까지 접수

 

 

0

영주시가 백도라지와 토마토를 신소득 작물로 육성하기 위해 힘을 쏟고 있다.

 

시는 신소득 작목 보급과 농업인의 새로운 소득창출 기회 제공을 위해 신품종 고소득 작물 연구개발(백도라지)’ 협력적 농가연구개발(토마토)’을 위한 연구과제 제안서를 오는 29일까지 접수받고 있다.

 

신품종 고소득 작목 연구개발 사업은 백도라지 재배 희망 농가를 대상으로 도라지 재배경험이 있고, 관리된 경작 예정지를 구비한 농가를 우선조건으로 한다.

 

영주지역은 도라지 주산단지로서 예부터 우수한 품질을 자랑한다. 시는 이번 연구과제 제안을 통해 일반도라지보다 약효가 뚜렷하지만 재배 난이도가 높은 토종 백도라지 재배단지 조성으로 도라지 주산단지로서의 명맥을 이어갈 방침이다.

 

협력적 농가 연구개발연구과제는 기존 하우스 활용이 가능한 토마토 재배희망 농가를 대상으로 한다. 인근 예천봉화 지역에는 토마토가 소득작물로 육성되고 있는 반면, 영주는 20년 전에 4~5농가 정도가 재배했으며 현재는 재배농가가 전무하다. 이번 연구로 슈퍼푸드로 각광받고 있는 토마토를 로컬푸드 작목으로 육성할 계획이다.

 

제안 신청은 영주시청 또는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에서 제안신청서를 다운받아 작성 후 기술지원과 기술개발팀으로 직접 제출하면 된다.

 

제출된 연구과제 제안서는 실무담당자와 실용농업기술개발협의회의 심의를 거쳐 11월 중순 선정된다. 선정 농가는 묘목이나 종자 등 연구개발 재료 지원의 혜택이 주어진다.

 

과제 제안신청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영주시농업기술센터 기술지원과 기술개발팀(639-7386~8)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희훈 기술지원과장은 영주시는 천혜의 자연환경으로 농산물 생산의 최적의 조건을 가지고 있다이번 연구개발을 통해 몸에 좋은 백도라지와 토마토를 신소득 작물로 육성해 영주농업의 새로운 발전 기틀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영주인터넷방송 박태완 기자 (iybc365news@naver.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신낙형
  2. 김용제
  3. 문진국
  4. 노현송
  5. 김성태
  6. 박국인
  7. 김철근
  8. 한상숙
  9. 김병희
  10. 고성주
  11. 조종태
  12. 이운희
  13. 강미선
  14. 권오륜
  15. 한명철
  16. 지현경
  17. 오세훈
  18. 박진탁
  19. 송순효
  20. 강선영
  21. 최기웅
  22. 백운기
  23. 김동협
  24. 이경표
  25. 이상국
  26. 안길해
  27. 김윤탁
  28. 김동기
  29. 임명선
  30. 김경애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