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강서뉴스

강서구, 신청사 건립에 주민 의견 담는다

‘통합신청사 건립 설명회’온라인 진행

기사입력 2020-09-28 오후 5:55:58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강서구, 신청사 건립에 주민 의견 담는다

통합신청사 건립 설명회온라인 진

 

 

강서구(구청장 노현송)는 마곡지구에 추진 중인 통합신청사 건립에 대한 60만 구민의 다양한 의견과 생각을 새 청사에 담기 위해 홈페이지를 통해 사이버 설명회를 진행하고 있다.

 

 

 

 

당초 구는 지역별 설명회를 개최하여 주민들과 직접 만날 계획이었으나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지역감염 예방을 위해 비대면 방식의 소통을 추진하게 됐다. 사이버 설명회는 지금 바로 강서구청 홈페이지에서 통합신청사 건립 배너를 클릭하여 접속하면 된다.

 

추진 배경, 청사 건립지, 기본계획, 건립 방향(구민이 구상한 신청사)을 한눈에 볼 수 있으며, 동영상(내레이션 안내)을 통해 통합신청사 건립 사업을 상세히 소개한다. 또한, ‘주민의견 제안방을 마련하여 신청사 건립 시 바라는 점을 자유롭게 제안할 수 있도록 하였다. ‘주민의견 제안방1215일까지 운영되며, 수렴된 주민의견은 설계 공모 지침에 충분히 반영할 예정이다.

 

한편, 현 강서구청은 1977년 준공되어 노후화로 인한 안전문제가 늘 대두돼 왔으며, 협소한 공간으로 청사가 분산되어 있어 신청사 건립의 필요성이 지속적으로 제기되어 왔다. 이에 구는 마곡지구로 이전, 청사 건립을 추진 중이다. 통합신청사는 대지면적 2256, 건축 연면적 52,152의 규모로 구청, 구의회, 보건소, 편의시설이 함께 들어설 예정이다.

 

노현송 구청장은 신청사 건립은 미래도시를 향하는 강서의 상징이다라며 구민과 함께 다양한 방안을 마련하여 소통하는 열린 청사, 문화청사로의 통합신청사 건립을 차질 없이 추진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대한 자세한 문의는 강서구청 신청사건립추진단(02-2600-6444)으로 하면 된다.

 

 

강서뉴스 신수용 기자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28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 안길해
    2020-09-29 오후 12:55:43
    강서구청 신청사 강서구의 명동 마곡지구에 건설되게 됨을 축하하고 강서구민들이 많이 참여하여 내실있는 청사건립이 되어야겠습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종숙
  2. 이수연
  3. 한상숙
  4. 송순효
  5. 송훈
  6. 김향라
  7. 조종태
  8. 신낙형
  9. 송영섭
  10. 한명철
  11. 구상찬
  12. 노현송
  13. 김용제
  14. 문진국
  15. 이상국
  16. 임명선
  17. 진후남
  18. 정연석
  19. 문병인
  20. 최기웅
  21. 안길해
  22. 김윤탁
  23. 박국인
  24. 고성주
  25. 김동협
  26. 윤유선
  27. 조용구
  28. 박경숙
  29. 김병희
  30. 장준복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